윤동주 서거 74주기 기념 영화 ‘동주’ 특별상영회 개최

6

2016년 개봉 이후 평단과 관객들의 호평 속에 제52회 백상예술대상 영화 대상, 제25회 부일영화상 최우수 감독상, 제37회 청룡영화상 각본상, 신인남우상 등을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 받은 영화 ‘동주’가 윤동주 시인 서거 74주기 기념 ‘동주’ 특별상영회를 개최한다.

‘별 헤는 밤’, ‘서시’, ‘자화상’ 등 주옥 같은 명시들을 남기며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시인으로 꼽히는 윤동주 시인의 서거 74주기를 맞아 2월 15일 오후 7시 30분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영화 ’동주’의 특별 상영회를 개최한다.

이준익 감독의 열 한번째 작품 ’동주’는 시인 윤동주의 청년 시절을 스크린에 담아내며 시대와 세대를 뛰어넘는 뜨거운 울림과 공감, 위로를 전한 바있다. ’동주’의 특별 상영회는 2016년 영화 개봉 이후 매년 윤동주 시인의 서거 주기를 기념하여 개최해 윤동주 시인을 기억하는 이들과 영화 팬들에게 소중한 추억을 선물하고 있다.

2월 15일 오후 7시 30분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동주’ 특별상영회는 스크린을 통해 청년 윤동주와 송몽규의 시보다 더 찬란했던 뜨거운 삶을 다시 만날 수 있을뿐 아니라, 상영 종료 후 이준익 감독과 박정민, 김인우, 최희서 배우와 함께 뜻깊은 관객과의 대화를 진행할 예정이다.

’동주’의 특별 상영회를 앞두고 이준익 감독은 “삼일절 100주년 기념인 의미있는 올해, 영화 ’동주’를 상영하게 되어 매우 뜻깊으며 무엇보다 이 영화를 기억하고 보러 와주시는 관객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라며 남다른 소회를 전했다.

윤동주 시인 서거 74주년 기념 ’동주’ 특별 상영회는 2월 15일 오후 7시 30분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