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어클락, 유럽 7개국 투어 성황리 마무리

20

세븐어클락, 유럽 7개국 투어 성황리 마무리

보이그룹 세븐어클락이 팬들과 소중한 시간을 함께 했다.

세븐어클락은 지난 14일 스페인 공연을 끝으로 월드 투어 ‘2019 Seven O’clock World Tour Concert The beginning in Europe’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5일 체코를 시작으로 영국, 폴란드, 독일, 모로코 등 총 7개 국의 팬들과 만난 세븐어클락. 이들은 매 공연마다 본인들의 노래는 물론 다양한 커버 곡과 개인, 유닛 무대로 객석을 사로잡았다.

먼저 ‘Eyes On You & Halley’로 공연의 시작을 알린 세븐어클락은 ‘시곗바늘’, ‘Nothing Better’, ‘Searchlight’를 연이어 선사했다. 이어 세븐어클락 멤버들은 엑소, 방탄소년단 등 K-POP은 물론 팝송 커버로 다양한 매력을 뽐냈다.

현과 정규는 브루노 마스의 노래로 달콤한 무대를 꾸몄고, 이솔과 앤디는 2NE1의 ‘I Don’t care’로 상큼함을 더했다. 한겸과 태영은 각각 댄스 퍼포먼스와 솔로곡 무대로 분위기를 더욱 뜨겁게 만들었다.

이외에도 세븐어클락은 본인들이 참여한 다양한 OST 무대를 준비했다. K-POP뿐 아니라 한류 콘텐츠들로 글로벌 팬들과 뜻깊은 시간을 함께 한 것. 특히 드라마 ‘꽃보다 남자’ OST ‘파라다이스’는 팬들의 열광적인 반응을 얻기도 했다.

이후 팬들은 공연의 마지막 곡인 ‘Get Away’가 끝난 뒤에도 앙코르를 외치며 자리를 지켰다. 이에 다시 무대로 돌아온 세븐어클락은 ‘Take it On’를 선물하며 월드 투어를 화려하게 마무리했다.

세븐어클락은 “정말 특별한 시간이었다”며 “여러 나라의 팬분들과 만날 수 있어서 행복했다. 금방 다시 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벅찬 소감을 전했다.

한편, 세븐어클락은 첫 월드 투어 ‘2019 Seven O’clock World Tour Concert The beginning in Europe’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오늘(16일) 입국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