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스테이션] 김병만, ‘정글의 법칙’ 잠시 쉬기로

98
김병만

최근 스카이다이빙을 하던 중 척추를 다쳐 수술한 개그맨 김병만이 SBS ‘정글의 법칙’을 잠시 떠난다. 7일 SBS는 “김병만과 신중하게 논의한 결과 건강 회복이 우선이라고 생각해 8월로 예정된 피지 촬영에 참석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병만은 7월 미국에서 스카이다이빙 국가대표 세계대회 준비를 위해 팀 훈련을 받던 중 착지과정에서 척추 뼈 골절상을 입었다. 사고 직후 현지 병원에서 수술을 받았고, 최근 귀국해 휴식을 취하고 있다. 김병만의 빈자리는 추성훈, 류담, 노우진 등이 채울 예정이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